(주)현대자동문‘Fenestration BAU China 2017’을 빛낸 ‘하부레일 없는 3연동 자동중문’
2017년 12월 05일
 
국내 자동문 시장을 선도하는 (주)현대자동문(대표 성하섭)이 지난 11월 7일부터 10일까지중국 상해에서 개최된 아시아 최대 및 세계 3대 창호 전시회 중 하나로 꼽히는 ‘2017 중국 상해 국제 창호 박람회(Fenestration BAU China 2017)’에서 자사의 특허기술을 적용한 ‘하부레일 없는 3연동자동중문’을 선보여 전시회 참관객 및 중국 현지 업체들로부터 극찬을 받았다고 전했다.

(주)현대자동문이 전시회를 통해 선보인 특허기술의 ‘하부레일 없는 3연동자동중문’은 문지방 턱이 없어 문짝을 열고 닫을 때 문지방 마찰에 따른 소음이 발생하지 않고 부드러운 개폐 성능을 자랑한다. 하부레일이 없기 때문에 먼지나 이물질이 끼어 오작동 할 수 있는 문제점을 원천적으로 차단한 제품으로 문짝 하부 롤러 대신 8㎜길이의 모헤어를 연동장치 밑에 이중으로 설치해 부드러운 개폐기능 및 방음과 단열성능도 향상시켰다.

뿐만 아니라 유지 및 보수의 용이성 확보와 외관의 미려함도 우수하다. 문짝 상부에 24개의 롤러를 장착해 문짝 하부의 이격 발생을 없애고 문의 흔들림을 방지했다. 여기에 문짝 1개당 롤러 2개로 총 6개 롤러를 사용해 최대 80kg의 문짝 하중을 견딜 수 있도록 설계됨과 동시에 내구성까지 대폭 향상시켜 강화유리 적용도 가능하다. 3연동자동중문에 적용되는 중문용 유리 제품으로 크리스탈 유리를 비롯해 자사 고유의 사틴망인 브론즈 유리 적용으로 우수한 인테리어 효과도 얻을 수 있다.

이번 전시회 참가와 관련 성하섭 대표는 “높은 기술력과 뛰어난 가격경쟁을 앞세운 ‘하부레일 없는 3연동자동중문’은 ‘2017 중국 상해 창호 박람회’에 소개됐던 제품 중 유일무이했던 제품으로 해외바이어들로부터 높은 관심을 받았다”며“실제 이번 전시회를 마치고 바로 중국 북경과 상해, 광저우 등 주요 거점별 기업과 비즈니스 미팅을 긍정적으로 마친 상황으로 향후 해외시장에서의 ‘하부레일 없는 3연동자동중문’수요 증가에 기대감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다양한 마케팅 활동으로 소비자 접점 강화, 최근 홈데이(HOMEDAY)에 입점

(주)현대자동문은 ‘하부레일 없는 3연동자동중문’의 해외시장 진출뿐만 아니라 국내시장에서도 지속적으로 소비자 접점을 좁히며 유통시장 경쟁력 확보에 주력하고 있다.

이를 위해 라디오 광고 및 TV드라마에 자동 및 반자동 도어를 협찬하며 올해 제품 및 회사 인지도 강화에 주력했다. 여기에 최근에는 인테리어 원스톱 매장 ‘홈데이 고양점’에 ‘하부레일 없는 3연동자동중문’을 런칭해 전시판매하고 있으며 추후 홈데이 목동점과 잠실점에도 입점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더불어 국내 건축시장에서 인지도 높은 인테리어 기업 및 건축자재 기업들과의 협업을 통해서도 ‘하부레일 없는 3연동자동중문’의 적용을 확대시켜 나가고 있는 상황이다.

성하섭 대표는 “‘하부레일 없는 3연동자동중문’제품 인지도 강화를 위해 다양한 채널을 활용하며 마케팅 활동을 펼치고 있다. 더불어 브랜드 인지도 높은 인테리어 전문 업체와의 협업도 강화되면서 제품 판매 판로가 확대되고 있는 상황이다”며 “앞으로도 소비자에게 보다 친숙한 브랜드로 다가갈 수 있도록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쳐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원슬라이딩 자동중문, 산업용 1톤 자동문까지...지속적인 신제품 개발

한편, (주)현대자동문은 특허기술의 '하부레일 없는 3연동자동중문‘외 지속적인 신제품 개발로 ‘기술이 강한 기업’ 이미지를 굳혀나가고 있다.

최근 (주)현대자동문은 인테리어 시장에서 인기가 높은 알루미늄 소재의 원슬라이딩도어에 자동기능을 추가한 ‘원슬라이딩자동도어’와 함께 ‘산업용 1톤 자동문’ 개발을 완료하고 신제품 출시를 통해 인테리어 및 산업용 자동문 시장에서 경쟁력을 보다 강화시킨다는 방침이다.

성하섭 대표는 “자동문 및 중문 시장에서 획기적인 신제품 개발로 지속적으로 성장했던 (주)현대자동문은 최근 ‘하부레일 없는 3연동자동중문’제품을 주력으로 인테리어 시장에서 경쟁력을 강화시켜 왔다. 올해를 기점으로 그동안의 노력이 성과로 나타나고 있는데 전국의 수많은 협력업체 도움 없이는 불가능했을 것이다. 항상 협력업체에게 감사한 마음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제 32회 유리심포지엄 ...
친환경 성능 인정받은 ...
신환경복합창(주)/게릴...
기업 간 업무제휴(MOU)...
㈜프리즘창의/생산라인...
산업통상자원부 무역위...
(사)한국판유리산업협...
벽산/국내 최대 규모 ...
수련잎 표면을 모방해...
LG.Philips LCD, 日本 ...
2004년 유리병 전년대...
2005 상하이 국제 건축...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광고안내 | 정기구독 | 회원가입 | 아이디분실 | 비밀번호분실